이만한 각오도 없이 어떻게 꿈을 이룰수 있나.

내가 하고싶은 일,
내가 꿈꾸는 일을 현실로 만들기 위한
준비 과정이었기 때문이다.

이만한 각오도 없이
어떻게 꿈을 이룰수 있겠냐며
세상에는 작은것 하나도
그냥 얻을수 없다는 평범한 진리가
내 나태함을 채찍질했다.

목표를 이루기 위해
아무런 노력도 하지 않으면서
결과만을 얻고자 하는
뻔뻔한 사람이 되고싶지 않았다.

그런 사람이 될바에는 차라리
처음부터 아무것도 원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왕관을 쓰려는자, 그 무게를 견뎌’
라는 유명한 격언처럼
최선을 다해 내 힘으로
목표를 실현하겠다는 의지가 있었다.

– 노경원

인생을 바꾸는 명언 

Facebook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