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하려 하지 않는 사랑이 아름답습니다

꽃을 피우기 위해서
적당량의 양분을 공급해야 하듯이
아름다운 사랑을 위해서는
바라고 원하는 것을
참아내며 양보해야 합니다.

사람이란 가끔 단순 무지하여
받은 만큼만 주려 하며
욕심이란 함정을 만들어
불면의 밤 속에서
사랑하는 이의 명상에 허덕입니다.

진정 아끼고 존경하는 사랑을 한다면
채워진 듯 든든하여
바라만 보아도 행복하고
함께 있는 것만으로
세상 모든 것을 소유합니다.

당신의 슬픔에 뒤돌아보게 되고
어깨를 들썩입니다.

모자란 듯 다가서는
사랑이 아름답습니다.

소유하려 하지 않는
사랑이 아름답습니다.

– 정중하

인생을 바꾸는 명언 

Facebook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