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르지 못 할 산은 없다.

오르지 못 할 산은 없다.

인생은 산에 오르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오르기를 멈추면 정상에 갈 수 없듯이
비탈진 삶을 오르지 못 한다면 결코 정상에 설 수 없습니다.

산을 오르다보면 너덜 길도 만나고 자갈길, 진흙탕 길도 만나고
돌 뿌리도, 나무뿌리도 만나면서 바위 틈새로 가기도 하고
험난한 협곡을 지나 가파른 비탈길도 오르며 땀범벅이 되고
가쁜 호흡이 턱까지 차올랐을 때 비로소 정상에 도착하게 됩니다.

물론 다 올랐다고 안주 할 수 없는 것도 인생입니다.
가방에 지고 올라간 먹을거리들 다 내려놓고
목을 축일 약간의 물만 가지고 내려가야 하는 과정도 있습니다.

어쩌면 인생은 고난 같아서
주저 않고 싶고 포기하고 싶을 때가 많지만
오르지 못할 산이 없듯이 스스로 자포자기만 안 한다면
짜릿한 정상을 맛볼 수 있을 거라 확신하는데
당신은 지금 몇 부 능선을 오르고 계신가요?

멈추지만 않는다면 고개 넘어에서 정상을 만날 수 있습니다.

김학주

인생을 바꾸는 명언

Facebook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