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들면 한숨 쉬었다 가요

힘들면 한숨 쉬었다 가요

부족한 ‘나’ 라고 해도 내가 나를 사랑해주세요.
이 세상 살면서 이렇게 열심히 분투하는 내가
때때로 가엽지 않은가요 ?

친구는 위로해주면서 나 자신에게는 왜 그렇게 함부로 대하는지
내 가슴을 쓰다듬으면서 사랑한다고 스스로에게 말해주세요.

나를 힘드게 하는 것들을
지금 한번 노트에 쭉 적어보세요.

내가 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들도 한번 쭉 적어보세요.
그리고 가장 쉽게 할 수 있는 것부터 차근차근 할 거다, 생각하시고
오늘 밤은 그냥 푹, 쉬세요.

내일 아침 눈을 떴을 때 나의 몸과 마음은
지금보다 훨씬 더 준비가 잘되어 있을 거예요.

진짜입니다.

– 혜민 스님 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중에서

인생을 바꾸는 명언

Facebook Comments
1+